커뮤니티

신뢰와 믿음을 주는 기업, 주광정밀㈜

언론보도

구미시-베트남 교류 본격화

페이지 정보

조회 1,037회 작성일 18-08-17 17:35

본문

[경북도민일보 = 김형식기자]  구미시는 최근 정부의 新남방정책의 중요 대상국가로 급부상하고 있는 베트남과의 교류협력을 본격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.
이를 위해 이묵 부시장을 단장으로 한 對베트남 구미대표단이 지난 9~14일까지 5박 6일간 베트남을 공식 방문했다.
이번 대표단의 파견은 장세용 구미시장의 특별지시로 구미기업의 해외사업장을 직접 둘러보고 현장의 소리에 귀 기울여 현지기업의 운영상황과 지원요청 사항을 확인하라는 지시에서 이뤄졌다.
대표단은 베트남 북부의 대표 산업단지인 타이응우엔성과 박닌성에 입주한 삼성전자 등 관내기업 베트남 사업장을 방문하고 박닌성 성장과 면담의 시간을 가졌다.
대표단은 베트남에 진출한 16개사의 구미기업 중 15개사가 입주한 베트남 북부의 대표 산업지역인 타이응우엔성과 박닌성에 입주한 삼성전자, ㈜영진하이텍, 주광정밀(주), 인탑스(주)를 둘러봤다.

현지 사업장의 관계자들은 현장을 눈으로 확인하고 현지 사업장의 애로사항 청취 및 지원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직접 방문해 준 구미대표단에 고마움을 전하며 R&D 예산 지원 및 우수 직원 한국방문 등의 구미시 지원을 요했다.

대표단은 기업체 방문에 이어 박닌성 인민위원회를 방문해 응우옌 뜨 성장과 교류협력 방안에 대해 폭 넓은 의견을 나눴다.
면담에서 이묵 부시장은 베트남 진출 구미기업 16개사 중 절반인 8개사가 박닌성에 입주해 있다고 하면서 향후 구미시와 경제교류 및 구미기업의 경영활동에 박닌성 정부의 지원과 협조를 요청했다.
응우옌 뜨 성장은 구미기업을 파악 후 직접 간담회를 주최할 것을 즉석에서 약속했으며, 박닌성에서 추진 중인 외국인투자기업공원 조성에 구미업체가 꼭 참여할 수 있도록 조치하겠다고 답했다.
구미시대표단은 베트남 북부 경제의 중심도시인 호찌민으로 이동해 베트남한인상공인연합회(KOCHAM), 코트라 호찌민 무역관, 외교부 대외협력처(FSC), 주 호찌민 대한민국 총영사관을 차례로 방문해 베트남의 경제와 산업동향, 한국기업의 진출 현황과 전망 등을 청취했다.


출처 : 경북도민일보(http://www.hidomin.com)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